준영아 엄마야♡

준영아. 안녕~

오늘 택배받고 기분좋았을 준영이 생각하니 엄마도 기쁘네.
캐나다 정규 학교는 어때?
친구들은 좀 사겼어? ^^
준비해 간 선물 나눠주면 인기가 좀 오르겠지??
잘 못 알아들어도 잘 웃고 친절하게 대하면
친구도 금방 사귈 수 있을거야.

아빠는 유럽 출장 가셨고,
누나, 재영이도 학교다닌다고 바쁘고,
엄마도 영어학원다닌다고 바쁘단다.
엄마가 안하던 공부하려니 힘드네 ㅎㅎㅎ
공부하기 싫어하던 준영이 마음이 이해가 간다.ㅎㅎ
그래도 준영이 만나러가서
홈스테이 식구, YES 선생님들과
준영이에 대해 대화하려면 열심히 해야겠지?

국어,수학책 택배로 보내야하니까
필요한거 생각해뒀다가 엄마한테 얘기해줘.
이번엔 비틀즈 안 까먹고 넣어줄께.

엄마가 준영이 많이 생각하는거 알지?
사랑해♡

댓글 쓰기

(If you're a human, don't change the following field)
Your first name.

학부모 게시판

제목 올린 날짜 조회수sort descending 댓글수
정완~~ October 8, 2019 - 05:08 85 0
지섭아~ 엄마야 October 4, 2019 - 22:36 87 0
김민준(34기) 화이팅~ September 30, 2019 - 19:33 91 1
인호에게 September 28, 2019 - 20:23 130 0
우리아들 현서야(34기 차현서) August 12, 2019 - 03:47 204 1
씩씩한 우리 민준이 잘지내지? August 12, 2019 - 01:11 207 1
허준영(34기) 큰이모야얌 August 12, 2019 - 01:18 216 2
사랑하는 준영아 엄마야~~~ (34기 허준영) August 11, 2019 - 21:30 217 1
우리 막내 민지야~ August 12, 2019 - 00:51 218 1
(34기) 사랑하는 현서 윤서~ 아빠야^^ August 13, 2019 - 16:32 222 0

P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