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영아 또 엄마야♡ (34기 허준영)

어제 Y.E.S 에서 영상통화 할 때,
준영이가 밝은 얼굴이여서 엄마가 기분이 좋아서
하루를 기쁘게 시작할 수 있었어.
요즘 엄마는 준영이 기분따라 엄마 기분도 오락가락한다.
저녁에 울 땐 맘이 아프고,
웃고 있는 준영이 활동 사진보면 기쁘고... ^^
낮엔 밝게 잘 지내고 밥도 잘 먹는 것 같아서 다행이다만,
아직 자기 전에 힘들어 하는 준영이 보면 엄마도 좀 그래...ㅜㅜ
조금씩 나아질테니까 우리 같이 힘내자!!
어제 외할머니한테 영상통화해줬다고
외할머니가 엄청 감동하셨어. ㅎㅎ
혜선이 이모야도 ^^
다들 준영이 자랑스러워하고 대견해 한단다.
모두 사랑을 담아 기도하고 응원하고 있어.
다른 식구들한테도 시간날 때 전화해줘.
엄청 좋아할거야~
또 글 남길께~!!
오늘은 푹 잘 자길...
준영아!
엄마가 많이 그리워하고 사랑해♡

댓글

안녕 엄마~ 고맙다고 해주세요~ admin 2019-08-13 11:37

댓글 쓰기

학부모 게시판

제목 올린 날짜sort ascending 조회수 댓글수
사랑하는 채원아~~~아빠야^^ December 12, 2019 - 00:21 40 0
사랑하는 채비니~~~아빠야^^ December 11, 2019 - 23:36 27 0
김민준(34기) 보아라 December 2, 2019 - 00:00 70 0
지섭아~ 이제 만나는 날이 한달도 채 남지 않았구나. November 29, 2019 - 21:23 111 1
김민준(34기) 보아라~ November 4, 2019 - 19:32 538 1
김민준(34기) 이제 슬슬 3개월째 October 23, 2019 - 22:18 759 1
김민준(34기) Thanksgiving day October 16, 2019 - 08:56 954 1
보고싶은 수윤아 October 15, 2019 - 02:53 1,065 4
정완~~ October 8, 2019 - 05:08 1,187 1
지섭아~ 엄마야 October 4, 2019 - 22:36 1,051 2

P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