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호에게

사랑하는 아들..우리 인호 잘 지내고 있지??
저번 통화에서 거기 생활이 너무 좋다고 하는 너의 말을 듣고 엄만 약간 서운하면서도 한편으론 잘 지내는 것 같아 안심도 되었단다^^
지금쯤이면 토요일이라..이번주 주말은 액티비티도 없는데 무얼 하며 보내는지..심심하진 않는지..궁금하기도 하고 걱정되기도 해서 글 쓰게 되었어.
엄만 여유 시간이 있을 때면 까페에 와서 책도 보고 공부도 하면서 지내고 있고..아빤 일이 바빠서 지금(일요일)도 병원에 가 계셔..누나는 시험기간이라 학원갔고ㅋ할머니도 잘 계셔^^
여기 한국은 평범하게 별일 없이 잘 있으니 우리 인호도 캐나다에서 잘 먹고 잘 자고 아프지말고 즐겁게 지냈으면 좋겠어^^
내일이면 또 통화할 수 있겠당..많이 보고 싶어 엄마 아들♡♡♡

댓글 쓰기

학부모 게시판

제목 올린 날짜sort ascending 조회수 댓글수
사랑하는 채원아~~~아빠야^^ December 12, 2019 - 00:21 40 0
사랑하는 채비니~~~아빠야^^ December 11, 2019 - 23:36 27 0
김민준(34기) 보아라 December 2, 2019 - 00:00 70 0
지섭아~ 이제 만나는 날이 한달도 채 남지 않았구나. November 29, 2019 - 21:23 111 1
김민준(34기) 보아라~ November 4, 2019 - 19:32 538 1
김민준(34기) 이제 슬슬 3개월째 October 23, 2019 - 22:18 760 1
김민준(34기) Thanksgiving day October 16, 2019 - 08:56 954 1
보고싶은 수윤아 October 15, 2019 - 02:53 1,066 4
정완~~ October 8, 2019 - 05:08 1,188 1
지섭아~ 엄마야 October 4, 2019 - 22:36 1,051 2

P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