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채비니

~~아빠야^^

여름에 채빈이를 떠나 보냈는데 지금은 아침에 아빠가 출근할때면 많은 한국 학생들이 롱패딩을 입고,
등교하는 학생들을 볼 때면 겨울을 실감해~~~아빠 머릿속엔 여름옷을 입고 인천공항에서 헤어지던
채빈이 그때 그 모습이 생생한데...
캐나다에서 힘든 적응시간도 잘 견더주어서 아빠는 고맙고 학교 생활, 새로운 친구 사귀기, 그리고 하나뿐인
동생 채원이까지 잘 챙겨주어서 채빈이가 넘 넘 대견스러워~
엄마,우영이도 잘 지내고, 아빠 또 한 잘 지내고 있어.
물론 채빈이 채원이도 잘 하고 있을거라 생각해...우리 다섯명의 가족이 뭉치는 그날까지 열심히 씩씩하게 생활하자.
그리고 항상 손 자주 씻고, 가글도 자주하고 네 건강도 잘 챙기고 알겠지~
엄마 아빠곁을 떠나 공부 해 보니깐 어때!!! 채빈이 스스로도 생각하는 부분이 많을거라 생각한다.
공부도 열심히 하고, 여행 다니며 놀땐 잼있게, 때론 멍 때리기도 하면서 앞으로의 미래를 생각하며 계획도
잘 세웠으면 좋겠다~ 후회없이 열심히 학교 생활하고 왔으면 좋겠어~~^^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아무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는걸 항상 생각 했으면 좋겠어
사랑해~~~아빠의 첫 번째 심장 손 채빈~~~

댓글 쓰기

학부모 게시판

제목 올린 날짜sort ascending 조회수 댓글수
허준영(34기) 큰이모야♡ March 12, 2020 - 18:03 2,046 0
정성인 잘지내니? March 8, 2020 - 00:18 2,773 0
아들 이호연.... March 4, 2020 - 19:36 3,029 1
소연아 생일축하해♡ February 13, 2020 - 04:06 2,587 1
34기 김민준 보아라 February 4, 2020 - 12:07 2,669 1
김지원이 내일 드디어 개학?!?!?! February 1, 2020 - 22:35 2,679 9
허준영(34기) 큰이모야♡ January 31, 2020 - 19:43 2,316 0
새해 복 많이 받아 진소연 January 26, 2020 - 21:12 2,652 1
우리 사랑하는 손자 지원이에게 January 24, 2020 - 21:10 2,369 15
지원아~~ January 24, 2020 - 20:31 3,140 0

P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