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우리아들 온서진♡


공항에서 널떠나보낸게 엊그제같은데 벌써 일년이라니..

시간이 너무 빠르다 서진아..

그 일년간 엄마와 아빠는 늘 서진이가 너무 그리웠어.

다신 너랑 헤어지지않겟단 다짐을 수백번 했단다 ..

우리아들 많이 힘들고 외로웟을텐데

일년간 잘생활해줘서 너무 대견하고 고마워♡

엄마는 우리 서진이가 너무 자랑스럽다 .

이제 곧 만날 그날까지 몸건강히 잘지내고

예스에서 홈스테이에서 마무리 잘하고

곧 만나자

1 view0 comments